아로니아 이야기

아로니아는 장미과의 여러 해 살이 낙엽 활엽관목으로 4~5월경 백색의 꽃을 피우며 검은 열매는 9월초에 성숙하며 미국과 유럽에서는 블랙초크베리, 북한에서는 단나무, 중국에서는 불로메이라고 부르며 "신이 주신 선물", "기적의 열매"라는 별칭도 있습니다.


아로니아의 원산지는 북아메리카 대륙이나 폴란드가 상업적 재배에 성공하여 전 세계 공급량의 90% 정도를 생산, 공급하였는데 최근 우리나라에서도 많이 재배하여 아로니아 시장 가격이 수요에 비해 공급이 많은 상황입니다.


폴란드 정부는 육류섭취 과다에서 발생하는 자국민의 심혈관계 질환의 퇴치를 위해서 고민하던 중 아로니아를 국영산업으로 육성하여 널리 보급하여 원하는 결과를 얻었습니다.


육류 섭취는 예전처럼 많이 하는데 비해 고혈압 등 심혈관계 질환이 줄어든 현상에 대해서 이를 폴란드인의 역설(Polish Paradox)이라고 부릅니다.


아로니아가 건강식품 소재로 주목받고 있는 이유는 자연계에 존재하는 항산화 물질 중 가장 강력하다고 알려진 안토시아닌(Anthocyanin)이 다량 함유되어 있고 그 이외에도 폴리페놀(Polyphenols)등 풍부한 식물영양소(Phytochemicals)로 인해 꾸준히 섭취하면 건강한 삶을 영위하는데 도움을 주기 때문입니다.


<폴란드 바르샤바 약학 대학 베버 교수 논문 참조>


POLAND Aronia Farm
폴란드 원료 생산 공장

<회사명 오스트리아주스로 변경됨>